영어공부용으로 미드나 영화 많이 보죠?

제가 많이 듣는 질문 중 하나

영어공부용으로 미드나 영화 뭐가 좋아요?

너 보고 싶은 것 보세요

이게 비아냥 거리는게 아니고 진짜 내가 좋아하는 걸 봐야 좋다.

그래야 더 들으려고 하고 더 이해하려고 한다.​

그럼 본격적으로 영어공부를 위한 영화나 미드를 추천해 본다.

내가 널 사랑할 수 밖에 없는 10가지 이유
내가 널 사랑할 수 밖에 없는 10가지 이유

10 things I hate about you.

나는 이걸 대학 때 100번 넘게 봤다.

한국어로는 ‘내가 너를 사랑할 수 밖에 없는 10가지 이유’

참 한국어 제목이 더럽게 더 어렵다 ㅋㅋㅋ

나는 이 고등학교도 실제로 가봤다.

미국의 워싱턴주 타코마에 있다. (시애틀 밑)

유브갓메일
유브갓메일

You’ve got mail.

아 사랑은 이렇게 하는 거구나를 나에게 알려준 영화.

뉴욕의 가을 배경으로 한 영화다.

이 영화의 놀라운 면이 뭐냐하면 여기에 스타벅스 커피 문화가 나오는데

커피를 결정하는 걸로 인생을 결정하는 것에 비유한다.

그리고 스타벅스가 꽤 자주 나오는데 지금의 스타벅스 컨셉과 디자인과 크게 다른게 없다.

이 영화는 1998년 작이다.

그 때 한국 사람들 ‘커피 = 맥심’ 이라고 알 때다.

타임머신 타코 아메리카노, 카라멜 마끼아또 이런말 쓰면 ‘뭐 아메리카에 가고 싶다고?’

‘뭐, 카라멜콘과 팝콘?’ 이럴 것 같다.

그런데 미국인들은 이 때부터도 커피를 즐겨 마셨다.

물론 유럽사람들은 말할 것도 없겠다..그게 그 사람들의 삶의 일부니까.

커피가 대단한건 아니다. 단지 바쁜 현대인의 사람이 여유를 주니까 그게 약간 고급져 보인다.

특히 아시아와 같은 나라에서 말이다.

이 때 스타벅스와 미국을 보면 정말 미국이 도시를 얼마나 잘 지었는지 커피 브랜딩과 인테리어, 로고등을 얼마나 잘 했는지

혀를 내두르지 않을 수가 없다.

나는 이 영화를 100번 정도 봤다.

대학 4학년 때 교수님이 이걸로 수업을 하셨다.

서울과기대 김대진 교수님.

감사합니다. ㅎㅎ

이 영화의 표현은 다소 어렵다.

철학적인 말도 나온다.

그런표현은 10퍼센트도 안되니 재밌게 볼만하다.

지금 봐도 절대로 배우들의 연기, 의상, 배경이 촌스럽지 않고 오히려 시대를 앞서갔다는 느낌이다.

그 당시의 따뜻한 사회 느낌은 지금의 ADHD 들은 꿈도 꾸지 못할 느낌.

인턴
인턴

Intern

요즘 내가 자주 추천하는 영화

표현도 안어렵고 깔끔하다.

만화책에서 튀어나온것 같은 여주인공의 말이 약간 빠를 수 도 있겠다.

하지만 워낙 목소리가 명확해 알아듣기 어렵진 않다.

강력 추천!!

everybody hates chris
everybody hates chris

Everybody hates Chris

크리스는 백인학교에서 유일한 흑인아이

집에서는 자기다 크고 덩치크고 잘생긴 남동생과 비교 당하고

엄마에게 휘둘려

기가 세고 거짓말 잘하는 영특한 여동생에게 휘둘려

그나마 직업을 2개나 가지고 있는 힘들게 일하는 아버지에게는 안 휘둘린다.

왜냐하면 아버지도 만날 아내와 아들딸들에게 당하고 살아서 ㅋㅋ

이 영화를 보면 전형적인 흑인 가정과 문화를 배울 수 있다.

나는 영어를 단순히 잘하는게 아니라 이런걸 봐서 터득을 한거다.

에피소드가 많다. 정말 강추한다.

크리스 락이 크리스를 더빙했다.

크리스가 크리스 했네 ㅋ

플립
플립

Flipped

한국어로는 플립

극장에서 보고 2시간 내내 눈 한번 안 깜빡였다.

나는 이런 성장드라마 / 멜로 물을 좋아한다.

연기, 대사, 내용 완전 만점!!!!!

왜 플립인가? 궁금하면 봐~~~~!

빅마마2
빅마마2

빅마마2

나는 이 영화를 보고 흑인 문화를 배웠다.

재밌어서 족히 3,40번은 봤다.

마틴 로렌스의 악동역은 정말 너무 웃기다.

그에게서 온갖 슬랭을 다 배웠다.

이걸 써먹는 재미가 엄청나다.

그래서 나한테는 흑인계 친구들도 많다.

많은 학생들이 나한테 미드로 영어공부하는 방법을 물어본다.

당신은 아직 미드로 영어공부를 할 수준이 안 된다.

내가 무시하는거냐고?

아니다.

문장력도 안되고 기본도 안되어 있는데 어떻게 미드로 영어를 공부하냐?

말도 안되지!

단 영어공부를 제대로 하면서 이걸 환경삼아 매를 맡듯이 이걸 보면 된다.

처음부터 이걸로 볼 자격을 가진 사람은 거의 없다.

내가 아래 미드 공부법 포스팅 글을 예전에 썼다.

3번 무자막으로 보고 받아쓰기를 권장했다.

진짜 정석이다. 왜냐하면 자막을 본순간 다 들리기 때문이다.

그게 영어를 망치는 지름길과 비결이다.

자막을 본순간 어떤 인간도 문장을 제대로 들을 생각을 안한다.

계속 안들려야 계속 집중하게 된다.

최소 1번은 무자막으로 봐야 한다.

3번 무자막은 정석이다.

2번 무자막으로 보는 것도 나쁘지 않다.

영어는 재밌지만 끈질기게도 배워야 한다.

넘의 나라 말 하는게 쉽냐?

미드/영화로 영어공부하는 방법은 아래 클릭!

영화나 미드로 영어공부하기 완전해부

미드/영화는 왜 안들릴까?

1. 기본기 부족

2. 듣기 읽기 부족

3. 문장력 부족

4. 어휘와 표현 부족

  • 일만시간의 법칙
  • 단어를 많이 알면 좋다

일만 시간 들어도 문장력 안 좋으면 안 들리고 공부한 모든 것들을 제대로 읽지 않았으면 그렇게 제대로 들리지도 않는다. 단어를 많이 알아도 용법을 모르면 안들린다. 이런 편견에서 벗어나면 좋겠다.

아직도 심리학적으로 기존의 알고 있는 것드에 애착이 느껴진다면, 일만시간의 법칙 믿는다면, 일만 시간 재서 들으면서 귀가 뚫리기를 기대하시면서 직접 해 보시라.

단어를 많이 알면 좋다는 사람들은 단어를 많이 외워서 영어를 잘 한다는 걸 스스로 증명하면 되겠습니다.

하고 싶은대로 공부하고 싶은 사람은 하고 싶은대로 공부하고! 

제대로 영어를 공부할 사람은

6개월영어!http://real-english.co.kr/6개월영어/

Comments

comments